'편스토랑' 이유리, 피자집 취직 제안 받는다 [T-데이]
2020. 03.20(금) 15:39
편스토랑
편스토랑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편스토랑'에서 배우 이유리가 피자집 취직 제안을 받는다.

20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이유리가 피자의 달인을 찾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이유리는 피자의 달인을 만났다. 그는 도우가 공중을 나는 모습에 두 눈을 반짝이며 열정을 불태웠다. 이를 본 '편스토랑' 멤버들은 "왜 여기서 취업을 하려고 하냐"라고 물었다. 이에 이유리는 "영역을 넓혀가야 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유리는 최선을 다해 피자 반죽쇼 연습에 돌입했다. 이 과정에서 그는 첫 도전이라는 것이 믿기지 않을 만큼 놀라운 실력으로 피자의 달인 자존심을 자극했다. 급기야 피자의 달인은 이유리에게 "우리 피자집에 취직하지 않겠냐"라고 취업 제안을 했다.

그런가 하면 이유리는 특별한 피자 먹방도 선보였다. 이를 본 이영자는 "누가 봐도 내가 할 먹방이다"라며 혀를 내둘렀다. 이유리의 유쾌한 피자 먹방은 이날 밤 9시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KBS2]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이유리 | 편스토랑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