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리 부상’ 이광수, 2주 만에 ‘런닝맨’ 전격 컴백 “기다려 주셔서 감사”
2020. 03.22(일) 11:56
이광수
이광수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이광수가 2주 만에 ‘런닝맨’에 전격 컴백, 시청자들의 반가움을 자아낸다.

22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 배우 이광수가 컴백한다.

앞서 이광수는 다리 부상으로 지난 2주간 안정을 취했지만, 최근 진행된 녹화 오프닝에서 깜짝 복귀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예기치 못한 그의 등장에 멤버들은 반가움을 반가워하며 이광수를 반겼다.

이광수는 “촬영장에 너무 오고 싶었다”며 “걱정해주시고 기다려주셔서 감사하다”는 인사를 전했다. 이광수는 2주 만에 돌아온 만큼, 이어지는 미션과 레이스에서도 맹활약을 펼쳤다.

이날은 작품 속 인상적인 ‘엄마’ 역할을 맡았던 배우 이일화, 황영희, 개그우먼 박미선과 자녀 게스트로 강다니엘이 출연해 엄마와 자녀들의 ‘가족 레이스’로 진행됐는데, 이광수는 팀이 된 ‘엄마’ 게스트, 형제자매들과 특급 케미를 선보인 것은 물론, 최종 승부를 좌우하는 ‘히든 키’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또한 이광수는 미션이 진행되는 동안 끊임없이 “이제야 살 것 같다” “이제 ‘런닝맨’에 돌아온 게 실감이 난다”며 ‘런닝맨’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돌아온 이광수의 활약상은 오늘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BS ‘런닝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이광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