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종국, 에이핑크 등장에 당황…양세찬의 '깜짝 초대'
2020. 03.22(일) 21:22
미우새, 미운 우리 새끼
미우새, 미운 우리 새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서 가수 김종국이 에이핑크의 갑작스러운 등장에 당황했다.

22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김종국의 일상이 소개됐다.

이날 김종국은 집에 놀러 온 양세찬에게 "절약은 날 위해서가 아니라 손주들을 위해서 하는 거다. 아낀다고 하지 말고 유산이라고 생각해라"라고 조언했고, 양세찬은 "손주까지 보려면 빨리 결혼부터 해야 한다"고 반박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때 김종국 집의 초인종이 울렸고, 카메라엔 한 명이 아닌 다수의 여성이 있어 시선을 집중시켰다. 그제서야 양세찬은 "하영이만 초대했는데 다 왔다"며 에이핑크를 몰래 초대했음을 밝혔다.

어쩔 수 없이 김종국은 에이핑크를 집 안으로 들였지만 크게 당황했다. 이 모습을 본 양세찬은 "이렇게 많은 여자분들이 온 게 처음이다. 나나 하하 형과 있을 때와 표정이 다르다"고 놀렸고, 김종국은 "말이라도 해줘야 하지 않냐. 옷이라도 갈아입고 있을 걸 그랬다"고 답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미우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미우새 | 미운 우리 새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