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랫말싸미' 에일리·박현빈 출격, 2인 2색 수업 눈길 [T-데이]
2020. 03.23(월) 17:58
노랫말싸미
노랫말싸미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노랫말싸미'에 가수 에일리와 박현빈이 출연한다.

23일 방송되는 tvN 예능프로그램 '케이팝 어학당-노랫말싸미'(이하 '노랫말싸미')에서는 에일리와 박현빈이 싸미들에게 자신들의 노하우를 공개한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에일리와 박현빈이 선생님으로 등장하자 싸미들은 환호성을 질렀다. 특히 싸미들은 에일리에게 "한국어를 배울 때 빼놓을 수 없는 노래들을 갖고 있다"라고 극찬했다.

또한 에일리는 "한국 가사 중 어떤 점이 가장 힘들었냐"라는 질문에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처럼 시적인 표현들이 어렵게 느껴졌다"라고 고백했다. 이를 들은 싸미들은 공감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에일리는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발음법과 감정 이해를 돕는 상황 설명 등으로 싸미들의 집중력을 끌어모았다.

그런가 하면 박현빈은 "이제까지 이런 수업은 없었다"라며 자신만만하게 시작했다. '오빠만 믿어'를 첫 곡으로 선정한 박현빈은 생각보다 쉬운 노래가 아니라며 싸미들을 위해 꼼꼼하게 노랫말을 알려줬다.

제작진은 "케이팝을 통해 외국 친구들이 한국 문화에 대해 배우는 즐겁고 유익한 시간이었다"라며 "최선을 다해 자신들의 노래에 담긴 한국 문화와 노래법을 가르쳐 준 1타 가수 선생님들에게 감사 인사를 드린다"라고 전했다. 이날 저녁 7시 50분 방송.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tv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노랫말싸미 | 박현빈 | 에일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