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운동뚱' 양치승 관장, 방송 최초 '포기 선언'
2020. 03.25(수) 12:44
오늘부터 운동뚱, 맛있는 녀석들, 양치승
오늘부터 운동뚱, 맛있는 녀석들, 양치승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양치승 관장이 방송 최초로 포기를 선언한다.

25일 공개되는 코미디TV 예능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의 디지털 콘텐츠 '오늘부터 운동뚱'에서는 트레이닝 5주 차를 맞은 김민경의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민경은 남다른 근력으로 헬스장을 찾은 사람들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았다.

남자도 혼자서 들기 힘든 총 80kg의 체스트 프레스 운동 기구를 거뜬히 소화했고, 다음 단계인 인클라인 체스트 프레스도 완벽한 균형으로 양치승의 의욕을 불태운 것.

이에 양치승은 하체 들어올리기 운동인 딥스를 선보이며 도전할 것을 권했으나 김민경은 "내 몸을 어떻게 드냐, 가능하지 않다"고 단호히 거절했다. 그러자 양치승 관장은 주변인까지 끌어들여 반박에 나섰고 본인도 다리를 잡아주겠다고 했다.

그러나 첫 번째 시도부터 양치승 관장은 힘겨움을 보였다. 중심을 잃은 채 휘청거렸고 바들바들 떨며 당황한 모습까지 보였다. 결국 양치승 관장은 "내가 못하겠다. 내가 잘못했다. 이건 쳐다도 보지 마"라며 운동 최초 보이콧을 선언해 웃음을 안겼다.

자신의 실수를 쿨하게 인정하고 운동 강제 종료까지 해버린 양치승 관장과 김민경의 케미는 25일 저녁 6시 유튜브 채널 '맛있는 녀석들'에서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유튜브 '맛있는 녀석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맛있는 녀석들 | 양치승 | 오늘부터 운동뚱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