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애중계' 서장훈·안정환·김병현, 화난 애인 달래는 비법은? [T-데이]
2020. 03.27(금) 16:02
편애중계
편애중계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편애중계' 서장훈 안정환 김병현이 각자만의 화난 애인 달라는 비법을 공개한다.

27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편애중계'에서는 중계진들이 성적은 상위 1%지만 연애는 하위 1%인 서울대, 연세대, 카이스트 선수들의 미팅을 중계한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중계진들은 이번 선수들이 모태솔로라는 말에 답답함을 드러냈다. 이들은 연애고사 첫 질문 '사랑이란?'에서부터 막힌 선수들의 모습에 기겁하며 험난한 길을 예상했다.

특히 서장훈 안정환 김병현은 화가 난 애인의 '뭐가 미안한데?'라는 물음에 알맞은 답을 해야 하는 문제가 등장하자 직접 시범에 나섰다. 가장 먼저 도전한 김병현은 자신만만했던 시작과 달리 냉정한 대답을 들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랑꾼 안정환은 특유의 로맨틱함으로 유일하게 환호를 받았다. 하지만 이를 들은 붐이 "요즘 감성은 아니다"라며 시원하게 찬물을 끼얹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밤 9시 50분 방송.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병현 | 서장훈 | 편애중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