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택트’ 진성, “그 동안 참 고생 많았다” 50년 만의 만남 예고
2020. 03.27(금) 17:26
아이콘택트 진성
아이콘택트 진성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아이콘택트’에 히트곡 ‘안동역에서’ ‘보릿고개’ 등으로 폭발적인 사랑을 받으며 트로트계의 BTS로 군림하고 있는 가수 진성과 그의 ‘50년 만의 만남’ 상대방이 출연한다.

30일 방송될 채널A ‘아이콘택트’ 예고편에는 눈맞춤방에서 눈물을 훔치고 있는 의문의 남자와 마주 앉아 숙연한 표정을 짓고 있는 진성의 모습이 공개됐다.

그는 앞에 앉은 상대에게서 눈을 떼지 못한 채, 만감이 교차하는 표정으로 “저와 똑같은 환경에서 고생하며 살아왔겠구나”라고 말했다. 또 상대방에게 “그 동안 참 고생 많았다”고 따뜻한 한 마디를 건넸다.

하지만 이런 가운데서도 진성의 눈맞춤 상대는 쉴 새 없이 눈물을 닦느라 진성을 제대로 응시하지도 못했다. 이런 그를 바라보는 진성의 눈시울 또한 붉어져, 두 사람의 ‘50년 만의 만남’에 어떤 사연이 있는 것인지를 궁금하게 했다.

진성이 눈물을 흘린 이유와, 50년 만에 만난 눈맞춤 상대에 얽힌 이야기는 3월 30일 월요일 밤 9시50분 채널A 신개념 침묵 예능 ‘아이콘택트’에서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채널A ‘아이콘택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아이콘택트 진성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