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옹성우 "이광수, 제일 만나보고 싶었던 사람"
2020. 03.29(일) 17:34
런닝맨
런닝맨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런닝맨'에서 가수 겸 배우 옹성우가 배우 이광수를 만나고 싶었다고 밝혔다.

2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가수 지코, 옹성우, 배우 서지훈 이도현이 출연해 불꽃 튀는 라이벌 레이스를 펼쳤다.

이날 유재석은 옹성우에게 "방송에 출연하는 게 오랜만이다. 만나고 싶은 사람 있었냐"라고 말했다. 이에 옹성우는 "방송에 출연하는 게 굉장히 오랜만이다. 나는 개인적으로 이광수 형을 만나보고 싶었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그는 "지난해 시상식에서 한번 뵀었다. 한마디 한마디 던질 때마다 너무 재밌었다. 그래서 꼭 뵙고 싶었다"라고 털어놨다. 그러자 유재석은 "그럼 들었던 이야기 중에 기억 남는 게 있냐"라고 물었다. 하지만 옹성우는 한 숨을 쉬면서 아무 말도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이광수는 "뭐라도 지어내야 되는 거 아니냐. 왜 한숨을 쉬냐"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후 멤버들은 이광수 팀과 지석진 팀으로 나뉘어서 레이스를 펼쳤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런닝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런닝맨 | 옹성우 | 이광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