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연우·하영, 외국인 친구와 첫 만남→윌벤져스, '편스토랑' 출격 [종합]
2020. 03.29(일) 22:27
슈돌
슈돌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슈돌'에서 도경완 아나운서 아들 연우와 딸 하영이가 외국인 친구 누리 다온이와 첫 만남을 가졌다.

29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에서는 '너를 만나 삶이 맛나'라는 부제로 꾸며져 다양한 가족들의 일상이 전파를 탔다.

이날 도경완은 자신의 승진을 위해 영어 공부에 집중했다. 그는 "내가 지금 KBS에서 과장이다. 더 높은 사람이 될 수 있다. 승진을 하려면 토익 공부를 해야 된다"라며 "팀장이 되면 내가 PD들을 쥐락펴락 할 수 있다. 근데 오랜만에 하는 공부라 어렵다"라고 고백했다.

이에 도경완은 영어 공부를 도와주기 위한 파트너로 마이클 코즈마 가족을 초대했다. 마이클 코즈마는 자신의 딸 누리 다온이와 함께 도경완의 집을 방문했다. 도경완은 "내가 승진을 앞두고 있다. 그래서 내 지인을 통해 외국인 가족을 모셨다"라고 말했다.

도경완은 마이클 코즈마에게 "정말 반갑다. 내 이름은 도경완이다. 나는 정말 유명하다"라고 전했다. 이를 들은 마이클 코즈마는 "정말 반갑다. 아내가 잘 알려줬다"라고 이야기했다. 연우와 하영이는 처음에 낯을 가렸지만, 이내 친해져 누리 다온이와 인사를 나눴다.

이후 연우와 누리는 함께 편의점으로 향했다. 아이들이 편의점에 다녀오는 사이 도경완과 마이클 코즈마는 영어 공부에 매진했다. 집에 도착한 누리는 연우에게 "우리 집에 놀러 와라"라며 한국말을 유창하게 했다.

이에 당황한 도경완은 "설마 마이클 코즈마도 한국말 할 줄 아냐"라고 물었다. 이에 마이클 코즈마는 "잘 못 한다. 조금 할 수 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경민은 딸 라원 라임이와 함께 뮤지컬 '트롯연가' 연습장에 방문했다. 그곳에서 이들은 홍록기를 비롯해 정가은 김승현 등 출연진들을 만났다. 라원이와 라임이는 배우들에게 건강 음료를 건넸다.

라원 라임이는 모두에게 선물을 나눠줬지만, 김승현에게 주지 않았다. 그러자 김승현은 섭섭함을 드러내며 "너희 '살림남2' 안 보냐"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홍록기는 "우리 아들도 왔다"라며 11개월 된 루안이를 소개했다. 그는 "홍라원 홍라임 홍루안 동성동본이다. 고민 끝에 시험관 시술을 했는데 한 번에 됐다. 늦게 봤지만 그건 중요하진 않은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후 홍경민은 홍록기 정가은과 함께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라임이에 대해 "순한 것 같지 않냐. 근데 전혀 그렇지 않다"고 폭로했다. 또한 홍경민은 "정말 억울했던 순간이 있다. 라원이에게 몰래 젤리를 줬다. 근데 몸에 안 좋을 걸 주면 어떡하냐라고 하더라. 그때 충격을 받았다"라고 전했다.

이를 들은 정가은은 자신의 딸 소이에 대해 "육체적으로 힘든 거는 힘든 축에 들지 않는다. 일 끝나고 나서 소이가 자고 있는 걸 보면 마음이 아프다"라며 "한 번은 집에 편지가 있더라. '엄마 일찍 들어오세요'라고 적혀 있었다. 소이를 위해서라면 다 할 수 있다"라고 이야기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슈돌

그런가 하면 윌벤져스는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장난을 치기 시작했다. 특히 벤틀리는 숨겨놨던 전단지를 찾아 소파에서 정독했다. 그는 치킨 전단지에서 눈을 떼지 못했다. 그는 전단지를 먹기 시작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샘 해밍턴은 사실을 알아차리고 전단지를 숨겼다. 그는 전단지를 찾는 벤틀리를 향해 "무슨 말을 하는지 모르겠다. 도대체 어떤 걸 찾는 거냐"라며 "나는 아무것도 안 먹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샘 해밍턴은 윌벤져스를 위해 치킨을 만들었다. 그는 무를 넣어 맛있는 동치미 치킨을 만들었다. 윌벤져스는 동치미 치킨을 보고 시선을 떼지 못했다. 맛을 본 윌벤져스는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후 샘 해밍턴과 윌벤져스는 '편스토랑' 녹화 현장에 방문했다. 윌벤져스가 꼬꼬마 시식단으로 초대받았기 때문. 먼저 이들은 이경규를 찾았다. 이경규는 윌벤져스를 보고 미소를 지었다. 그는 샘 해밍턴이 만든 동치미 치킨을 먹고 극찬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슈돌']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슈돌 | 연우 | 월벤져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