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데' 태사자 박준석 "공유·우도환 닮은꼴? 언급 감사할 뿐"
2020. 03.31(화) 15:34
두시의 데이트, 태사자, 김형준, 박준석
두시의 데이트, 태사자, 김형준, 박준석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그룹 태사자 멤버 박준석이 자신과 닮은 연예인들에 대해 말했다.

31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이하 '두데')의 '미지의 초대석' 코너에는 그룹 태사자 멤버 김형준, 박준석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DJ 뮤지와 안영미는 박준석과 외모에 대한 얘기를 나누다 "옆모습이 배우 공유를 닮았다"고 언급했다. 이를 들은 박준석은 고개를 살짝 튼 뒤 "이제 이렇게만 있어야겠다"고 너스레를 떨며 "최근 공유를 비롯해 우도환, 서강준 등과 닮았다는 소리를 많이 듣는다. 언급을 해주시는 것만으로도 감사하다. 하지만 부끄러운 것도 사실이다"고 겸손히 말했다.

또한 뮤지는 김형준을 보며 "형준 형님은 가수 양준일의 얼굴을 많이 닮았다. 느낌이 비슷하다"고 했고, 김형준은 "전 좋다. 예전엔 김원준 형님을 닮았다는 소리도 많이 들었다"고 답했다. 이어 김형준이 "최근 김구라 형님을 처음 뵀는데, 성진우를 닮았다고 하더라"라고 하자, 안영미는 "김구라 선배님은 늘 그런다. 정해진 메뉴얼이 있는 것 같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김형준은 "태사자 활동이 끝나고 나서도 박준석과 함께 살았다. 오래 살았다"며 "엄연히 얘기하자면 준석이가 내 집에 눌러 산 것"이라고 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김형준은 "형편이 넉넉지 않았기 때문에 함께 살았다. 월세도 다 내가 냈다"고 설명했고, 박준석은 "전 청소와 빨래를 맡았다"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FM4U '두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형준 | 두시의 데이트 | 박준석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