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성령, 아들 에피소드 대방출…"갈수록 할 일 많아진다"
2020. 04.03(금) 11:15
미우새, 김성령
미우새, 김성령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 배우 김성령이 스페셜 MC로 출격한다.

5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인간 방부제'로 불리는 배우 김성령이 솔직하고 털털한 매력으로 '모(母)벤져스'는 물론 시청자들까지 사로잡을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 김성령이 등장하자 스튜디오에서는 "20대보다 예쁜 배우"라며 폭풍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에 김성령은 "그 말을 30대에도 듣고, 40대에도 또 들었다"라며 수줍어했지만 쑥스러움은 잠시뿐, 빵빵 터지는 반전 입담을 뽐내 녹화장을 폭소케 만들었다.

특히, 평소 유머 감각 폭발하는 아들 에피소드를 대방출하며 '모벤져스'와 남다른 공감대를 형성했다. 아들에게 자신은 어떤 엄마인지 물어봤다가 생각지도 못한 답변에 충격을 받았던 일화를 고백하는가 하면, "우리 아들은 엄마가 예쁘다고 생각 안 한다"며 설움을 토로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그는 "갈수록 해야 할 일이 더 많아진다"며 자신만의 특급 동안 관리 비법도 공개해 관심을 모았다.

그런가 하면 이날 스튜디오에는 '미우새' 아들로 새롭게 합류한 이태성의 어머니도 출연해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녹화장을 들었다 놨다 한 김성령의 특급 활약은 오는 5일 밤 9시 5분 '미우새'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성령 | 미우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