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송민호 "강승윤에 대한 불만? 편식, 한 음식만 골라 먹는다"
2020. 04.06(월) 13:33
가요광장, 위너, 송민호 강승윤
가요광장, 위너, 송민호 강승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위너 송민호가 멤버 강승윤에 대한 불만을 이야기했다.

6일 오후 방송된 KBS 쿨FM '정은지의 가요광장'(이하 '가요광장')에서 그룹 위너 멤버 송민호와 강승윤이 서로의 아쉬운 점에 대해 말했다.

이날 강승윤과 송민호는 "서로 불만이 있느냐"는 정은지의 물음에 각각 "너무 뜸을 들여서 답답하다" "편식을 한다"고 답했다. 먼저 강승윤은 "(송민호에게) 스케줄 간다고 하면 항상 1분 전에 나갈 준비를 한다. 옆에서 재촉하면 '재촉하지 마. 나 더 늦게 한다'면서 슬로우 모션을 취한다. 그게 너무 얄밉다"고 토로했다.

이를 들은 송민호 역시 "밖에서 매니저가 공감하고 있다. 인정한다"며 고개를 끄덕였다.

이어 송민호는 강승윤에 대한 불만이 "편식"이라며 "못 먹는 건 많이 없는데 늘 한 음식만 먹는다. 꽂히면 하나만 먹고 골고루 안 먹는다"고 밝혔다. 송민호는 "멤버들의 어머니가 가끔 음식을 해 오시면 반찬 하나만 골라 먹는다. 골고루 같이 먹었으면 좋겠다는 마음이 있다. 그래도 멤버들이랑 생활하면서 많이 나아졌다. 마른 데에는 다 이유가 있다"고 설명했다.

그런가 하면 강승윤은 "평생 한 가지만 먹으면서 살 수 있다면 어떤 음식을 고를 거냐"는 질문에 "단연 삼겹살과 구운 김치다. 밥도 필요 없다. 그것만 먹으면서 살 수 있다"고 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쿨FM '가요광장']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가요광장 | 위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