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미스터트롯' 이후 부모님 가게 매출 10배 올랐다"(굿모닝FM)
2020. 05.08(금) 10:12
굿모닝FM, 이찬원
굿모닝FM, 이찬원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트로트 가수 이찬원이 '미스터트롯' 출연 후 근황을 밝혔다.

8일 오전 방송된 MBC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이하 '굿모닝FM')에는 TV조선 '미스터트롯'의 영탁, 이찬원, 김희재가 출연해 '선넘는 금요일' 코너를 꾸몄다.

이날 이찬원은 "'미스터트롯' 출연 이후 인기를 실감하고 있느냐"는 물음에 "부모님을 못 본 지 9개월 정도 됐다. 그런데 부모님 가게 매출이 10배 가까이 올랐다고 하더라. 그걸로 인기를 대신 느끼고 있다"고 답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부모님께 늘 감사드리고 있다. 아버지가 많이 우시는데, 더 늙지 마시고 약해지지 않으셨으면 한다. '미스터트롯'을 하면서 아버지가 우시는 걸 처음 봤는데, 요즘 눈물이 많아지신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이찬원은 '미스터트롯'에서 '미' 3위를 차지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FM4U '굿모닝FM']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굿모닝FM | 이찬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