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광장' 오마이걸, 미라클 설레게 한 유쾌 입담 [종합]
2020. 05.14(목) 13:55
가요광장, 오마이걸
가요광장, 오마이걸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그룹 오마이걸이 '가요광장'에서 팬 미라클을 설레게 만들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 쿨FM '정은지의 가요광장'(이하 '가요광장')의 '입덕의 광장' 코너에는 오마이걸(효정, 미미, 유아, 승희, 지호, 비니, 아린)이 출연해 신규 앨범 '논스톱(NONSTOP)'을 소개했다.

이날 신규 앨범 'NONSTOP'의 타이틀곡 '살짝 설렜어'의 소개는 승희가 맡았다. 승희는 "'살짝 설렜어'는 친구 관계에서 살짝 설렘을 느끼는 곡이다. 무인도에 단둘이 남았을 때 어떨 것 같냐고 묻는 노래다"라고 설명했다.

비니는 "'살짝 설렜어'의 킬링 파트는 전체다. '살짝 설렜어 난' 파트를 일곱 멤버가 돌아가면서 해 다채로운 매력이 담겼다. 오마이걸 자체가 킬링 파트라고 자신 있게 말할 수 있다"며 남다른 자신감을 뽐냈다.

이런 자신감을 반증이라도 하듯 '살짝 설렜어'는 발매와 동시에 각종 음원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효정은 "이렇게 관심을 받는 게 처음이라 낯설고 실감이 안 났다. 기분이 좋으면서도 설렜다"는 소감을 전했다.

그리고 박명수 역시 오마이걸의 순항을 축하했다. 박명수는 깜짝 응원 메시지를 통해 "요즘 가요계가 트로트 전성시대이다 보니, 오마이걸의 노래가 더욱 빛나는 것 같다. 오마이걸을 항상 응원하고 지지하고 있다. 입덕 많이 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해 오마이걸을 감동케 했다.

그런가 하면 오마이걸은 스피드 질의응답을 통해 서로를 더 깊이 아는 시간을 가졌다. 먼저 아린은 "평소에 잘 챙겨주는 멤버가 있느냐"는 질문에 "미미 언니가 잘 챙겨준다. 컨디션이 안 좋을 때 특히나 내 곁에 있어준다. 언니임에도 불구하고 장난을 먼저 쳐줘서 고맙다. 그럴 때마다 감동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오마이걸은 "평소 잘 욱하는 다혈질 멤버가 있느냐"는 질문엔 미미와 승희를 뽑아 시선을 집중시켰다. 특히 승희는 본인 스스로를 지목해 웃음을 자아냈다.

오마이걸 멤버들은 입을 모아 "승희의 경우, 훅 욱하고 또 금방 가라앉는다"고 설명했고, 미미에 대해선 "부당한 대우, 이해하지 못할 상황이 펼쳐졌을 때 욱한다"고 밝혔다. 이를 들은 미미는 "그럴 때면 대기실에 가서 소리를 지르기도 한다"고 해 놀라움을 샀다. 이에 지호는 "미미 언니가 그래도 상황을 설명해 주고 이해시켜 주면 금방 괜찮아진다"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쿨FM '가요광장']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가요광장 | 오마이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