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갑포차' 황정음의 특명, 육성재 스카우트 대작전 [T-데이]
2020. 05.21(목) 14:55
쌍갑포차
쌍갑포차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쌍갑포차' 황정음이 소멸 지옥을 면하기 위해 육성재 스카우트 대작전을 벌인다.

21일 방송되는 JTBC 새 수목드라마 '쌍갑포차'(극본 하윤아·연출 전창근)에서는 월주(황정음)에게 특명이 떨어지는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쌍갑포차'는 공감 저격 에피소드와 쉴 틈 없는 사이다 폭격으로 시청자들을 고정 단골로 안착시켰다. 여기에 실감 나는 판타지를 만든 유려한 영상, 귀반장(최원영), 염부장(이준혁) 등 독특한 캐릭터들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공개된 스틸 속 월주는 한강배(육성재)가 일하는 갑을마트에 나타난다. 그는 한복을 차려입었던 전날과는 달리, 여전사 같은 스타일링에 미묘한 미소까지 장착하고, 한강배를 설득하기 위해 앞장선다.

제작진은 "지난 첫 방송에서 월주와 강배가 서로에게 마지막 동아줄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라며 "이날 방송에 핵심 포인트는 월주의 강재 포차 영입 성공 여부다. 월주, 강배, 귀반장의 한풀이 꿈벤저스가 완성될 수 있을지 주목해달라"라고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JT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쌍갑포차 | 육성재 | 황정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