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적참견시점' 비투비 서은광 "사단장 표창 받은 특급전사" 자부심
2020. 05.24(일) 00:17
전지적 참견 시점
전지적 참견 시점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그룹 비투비 서은광이 특급전사에 대한 자부심 표했다.

23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서은광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서은광은 입대를 앞둔 비투비 멤버 임현식과 육성재를 만났다. 육성재는 "형이 진짜 사비로 사는 거냐. 형이 사줘야 우리가 맛있게 먹고 든든하게 입대한다"고 다그쳤고, 임현식도 "카드 꺼내 놔라"며 서은광을 의심해 웃음을 자아냈다.

전역한 지 얼마 되지 않은 서은광은 "요즘은 훈련병들도 TV를 볼 거다"라며 "나 때는 TV 없었다"고 과시해 웃음을 자아냈다.

더불어 그는 "나는 사단장 표창을 받은 특급전사였다"며 동생들 앞에서 자부심을 드러냈다.

스튜디오에 있던 서은광은 "저희 기수의 경우 168명이 훈련소에 입소했는데, 그 중 1등이 받는 상이 사단장 표창"이라며 설명을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서은광 | 육성재 | 전지적 참견 시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