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규, 전진 예비신부 실물에 감탄 "형수님 미모에 화들짝" [TD#]
2020. 05.26(화) 11:49
전진, 허재, 장성규
전진, 허재, 장성규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방송인 장성규가 전진 예비신부 실물에 감탄했다.

장성규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충재, 허재, 아재의 만남이다. 전진 형 덕분에 '부럽지' 시청률이 껑충 뛰었다. 정말 감사드린다"라며 "결혼 미리 감축드린다. 회식 자리에 오신 형수님 미모에 화들짝 놀랐다"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장성규는 전진, 허재와 어깨동무를 하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세 사람의 훈훈한 비주얼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전진은 지난 2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거다'(이하 '부럽지')에 출연해 예비신부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그는 "친한 후배의 지인이라 알게 됐다. 첫눈에 반했다. 연애를 시작한 지 3년 차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친구들 사이에서도 여신, 천사라는 별명으로 불린다. 내 휴대폰에 여자친구의 이름을 '행복할 내 여자'라고 저장했다"라며 "얼마 전 신화가 모였다. 다들 나보고 새 신랑이더라. 아직 축가 부탁은 안 했다"라고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장성규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부럽지 | 장성규 | 전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