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3' 이가흔, 천인우 향한 애달픈 짝사랑 [TV온에어]
2020. 05.28(목) 06:30
하트시그널 시즌3
하트시그널 시즌3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하트시그널 시즌3' 이가흔이 천인우에 대한 혼란스러운 마음을 털어놓았다.

27일 밤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하트시그널 시즌3’(하트시그널3)에서는 이상민, 한혜진, 김이나, 윤시윤 등 진행 아래 출연자 천인우, 임한결, 정의동, 매기남 김강열, 박지현, 이가흔, 서민재, 매기녀 전 승무원 출신 천안나 직업, 나이, 학교, 숙소 내 '썸' 기류, 스펙 등이 공개됐다.

이날 이가흔은 자신이 준비한 카드 '엽기적인 그녀'를 뽑은 임한결과 데이트를 즐겼다. 그러나 서로에 대한 호감을 키우기 보다는 서로가 마음에 두고 있는 사람에 대한 이야기를 주로 나눴다.

이가흔은 천인우를 마음에 둔 이유로 "처음에는 단순한 이유였다. '신기하다' 이런 거?"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가흔은 "근데 그 마음이 완전 바닥을 친 적이 있었다. 왜냐하면 뭔가 내가 실망한 것들이 있었다"고 천인우에 대한 갈팡질팡하는 마음을 임한결에게 털어놓았다.

그러면서 이가흔은 "내가 괜히 예민하게 느낀 걸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에 임함결은 "그런데 '엽기적인 그녀' 카드를 인우한테 또 보냈지 않냐"면서 이가흔에게 아직 천인우에 대한 호감이 남아있지 않냐는 질문을 돌려 말했다.

이가흔은 임한결의 질문에 대답을 피하며 한동안 생각에 잠긴듯한 모습을 보였다.

이가흔의 모습을 본 양웅진은 "이가흔이 오늘의 대화로 천인우에 대한 마음을 완전히 접지는 못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하트시그널 시즌3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