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루와' 클론·함소원, 첫 게스트 출격…31일 첫방송
2020. 05.28(목) 18:24
드루와
드루와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그룹 클론과 배우 함소원이 '드루와' 첫 게스트로 출격한다.

28일 MBN 새 예능프로그램 '전국민 드루와'(이하 '드루와') 측은 "클론과 함소원이 첫 게스트로 출연할 예정"이라며 "첫 방송은 오는 31일로 확정됐다"라고 밝혔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MC 이수근, 붐, 홍진영은 클론과 함소원의 등장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 시대를 풍미했던 클론은 자신의 히트곡 '초련'을 열창하며 오랜만에 야광봉 춤을 선보였다.

이어 함소원은 트로트 가수를 준비 중이라는 소식을 전했다. 그는 "시어머니와 함께 듀엣을 준비 중이다. 홍진영한테 미안하다"라며 홍진영과의 라이벌 대결을 예고했다. 특히 함소원은 첫 노래 도전에 실패 후 재도전하면서 영혼이 탈곡된 표정을 지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드루와'는 비대면과 비접촉을 지향하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시국 속 현 세태를 반영한 프로그램으로, 토크부터 노래 그리고 심사까지 모든 것이 차 안에서 펼쳐진다. 신청자가 자동차 안에서 노래를 선보이면 MC의 심사에 따라 10만 원부터 100만 원까지 생활지원금을 지원한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드루와 | 클론 | 함소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