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신혜선 "'황금빛 내 인생' 시절, 라면 4봉지 먹었다"
2020. 06.01(월) 14:42
컬투쇼, 신혜선, 배종옥
컬투쇼, 신혜선, 배종옥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신혜선이 청취자의 목격담에 대답했다.

1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는 영화 '결백'(감독 박상현·제작 영화사 이디오플랜)의 배우 신혜선, 배종옥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한 청취자는 "신혜선이 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에 출연할 때 삼겹살과 함께 라면 4개를 먹었다. 이후 사인도 두 번이나 해줘서 감사했다"는 목격담을 보내왔다.

이에 신혜선은 "그때는 딱히 다이어트에 대한 생각이 없어서 많이 먹었었다. 드라마를 찍을 때 몸이 힘들기도 해서 많이 먹었던 것 같다"고 회상했다.

그러면서 신혜선은 "원래 삼겹살을 먹으면 라면을 꼭 먹게 된다. 삼겹살엔 라면이다. 삼겹살을 먹고 기름진 거에 얼큰한 국물을 먹어야 한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파워FM '컬투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배종옥 | 신혜선 | 컬투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