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백상예술대상' 안효섭·김다미 TV부문 남녀 신인 연기상 수상
2020. 06.05(금) 17:10
2020 백상예술대상
2020 백상예술대상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2020 백상예술대상'에서 배우 안효섭, 김다미가 TV부문 남녀 신인 연기상을 수상했다.

5일 오후 경기도 일산 킨텍스 7홀에서 방송인 신동엽, 배우 박보검, 가수 겸 배우 수지의 사회로 제56회 백상예술대상(이하 '2020 백상예술대상')이 진행됐다. 영화 11개 부문, TV 14개 부문, 연극 4개 부문에 걸쳐 시상이 이뤄졌다.

이날 신인상 시상에는 전년도 수상자인 배우 장기용 김혜윤이 나섰다. 먼저 TV부문 남자 신인상은 SBS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의 안효섭이 수상했다. 그는 "감사드린다. 제가 이 자리에 설 수 있었던 건 제가 잘해서가 아니다. 동료 분들이 이끌어주셨기 때문에 가능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항상 응원해주신 팬들에게 감사드린다. 이 자리를 빌려 밤낮으로 고생하시는 의료진분들에게도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 앞으로 최선을 다해서 연기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여자 신인 연기상은 JTBC '이태원 클라쓰'에 김다미가 수상했다. 그는 "지난해에는 혼자 왔다. 올해는 '이태원 클라쓰' 배우들과 와서 행복하다. 상을 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 처음 드라마를 하면서 고민이 많았다. 항상 도움을 주신 제작진분들에게 감사드린다"라고 이야기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2020 백상예술대상']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2020 백상예술대상 | 김다미 | 안효섭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