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코리아 2020’ 지소울 김지현 올턴 “골든 활동中, JYP 장기 연습생”
2020. 06.05(금) 21:06
보이스코리아 2020 이새봄 슈퍼스타K 김은비 이지혜 김찬호 임해나 박다은 전철민 유지원 지소울 김지현
보이스코리아 2020 이새봄 슈퍼스타K 김은비 이지혜 김찬호 임해나 박다은 전철민 유지원 지소울 김지현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보이스코리아 2020’ 최단시간 올턴 등장이었다. 화제의 참가자 골든 김지현, ‘지소울’이었던 그의 정체가 드러났다.

5일 저녁 방송된 Mnet 예능프로그램 ‘보이스코리아 2020’에서는 장성규 진행, 김종국, 보아, 성시경, 다이나믹듀오(개코 최자) 심사 아래 이새봄, ‘슈퍼스타K’ 출신 김은비, 이지혜, 가수 김찬호, 임해나, 클랑 박다은, 전철민, 코러스 유지원, 지소울 데뷔했던 골든 김지현 등 실력자들의 보컬리스트 블라인드 뮤직쇼가 공개됐다.

이날 지난 ‘보이스코리아 2020’ 1회부터 화제가 된 참가자가 등장했다. JYP엔터테인먼트 출신으로 데뷔를 했다고 하기엔 아직은 무명 가수인 셈이다.

골든 활동 중인 김지현 씨는 모두가 낯익어 하는 참가자였다. 김지현은 ‘지소울’로 데뷔한 바 있다.

보아는 “너무 유명한 분이다”라며 반색했다. 지소울은 15년 연습생 생활을 거쳐 지소울 데뷔를 하며 알앤비를 바꿀 보컬로 찬사를 이끌어냈다. 하지만 그는 결국 가수로 인기를 얻진 못했고, 해외를 갔다온 그는 다시금 새 출발을 하고픈 열망을 드러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net ‘보이스 코리아 2020’]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지현 | 보이스코리아 2020 | 지소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