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자 '2020 백상예술대상' 현장 있었다, '수상' 김희애 축하
2020. 06.06(토) 00:20
2020 백상예술대상, 김혜자 김희애
2020 백상예술대상, 김혜자 김희애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김혜자가 김희애의 '2020 백상예술대상' 수상을 축하했다.

5일 오후 제56회 백상예술대상(이하 '2020 백상예술대상')이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렸다. 이날 시상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으로 진행됐다.

당초 김혜자는 이날 대상 부문 시상에 나설 예정이었다. 하지만 JTBC 대표이사 사장이 홀로 무대에 올랐고, "김혜자 씨는 개인 사정으로 인해 함께 무대에 오르지 못했다. 개인적으로도 아쉽다"고 설명했다.

김혜자의 백상예술대상 참석은 사전 기사로도 예고된 상황. 이에 혹시나 김혜자의 신변에 이상이 있는 것은 아닌지 시청자들의 우려가 이어졌다.

하지만 걱정은 기우로 끝났다. 시상식이 마무리 된 이후 주최 측에서 공개한 사진에 김혜자의 모습이 포착된 것. 김혜자는 흰 한복을 차려 입은 채 단체 사진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JTBC '부부의 세계'로 TV부문 여자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한 후배 김희애를 안고 따뜻한 축하의 말을 전하는 모습도 사진으로 포착됐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백상예술대상 사무국]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혜자 | 김희애 | 백상예술대상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