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번 다녀왔습니다' 오윤아, 기도훈에 "앞으로 친한 누나 동생 하자"
2020. 06.07(일) 20:23
한 번 다녀왔습니다
한 번 다녀왔습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한 번 다녀왔습니다' 오윤아와 기도훈이 친한 누나 동생 사이가 됐다.

7일 저녁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연출 이재상)에서는 송가희(오윤아)와 박효신(기도훈)이 맥주를 마시며 한층 가까워졌다.

이날 퇴근한 송가희는 문 앞에서 박효신을 만났다. 그는 박효신에게 맥주 마시자고 제안했다. 두 사람은 영마트 앞에서 맥주를 마셨다. 송가희는 "하루 피로가 다 날아간다. 노동 후에 맥주는 정말 맛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리액션이 참 꽝이다. 근데 여자들이 그런 남자한테 약하다. 과묵이 콘셉트냐. 난 수다가 특기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박효신은 "원래 말주변이 없다"라고 털어놨다.

또한 송가희는 박효신에게 고마움을 드러냈다. 그는 "김지훈과 놀아줘서 고맙다. 그쪽이랑 있을 때 아이처럼 웃더라. 난 그렇게 못 해줬다"라고 고백했다. 그러자 박효신은 "그대도 엄마를 좋아한다. 김지훈에게 그런 게 느껴진다"라고 전했다. 이를 들은 송가희는 "친한 누나 동생 사이하자"라고 이야기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한 번 다녀왔습니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기도훈 | 오윤아 | 한 번 다녀왔습니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