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이봉근, 송승헌부터 유병재까지 닮은꼴 '천의얼굴 인증'
2020. 06.29(월) 14:25
컬투쇼
컬투쇼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컬투쇼'에서 국악 명창 이봉근이 수많은 닮은꼴로 천의 얼굴을 자랑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의 '특별 초대석'에서는 영화 '소리꾼'(감독 조정래·제작 제이오엔터테인먼트) 이봉근, 김동완이 출연해 입담을 자랑했다.

이날 한 청취자는 이봉근에게 "송승헌과 정말 닮았다"라고 문자를 보냈다. 이를 본 이봉근은 "'아는 형님'에 출연했을 때 김희철이 이야기를 해줬다. 그래서 이렇게 많이 불러주시는 것 같다"라고 전했다.

그러자 DJ 김태균은 "황제성과 이은형도 조금 닮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봉근은 "이수근과 유병재 닮았다는 이야기도 들었다. 쌍꺼풀 있는 사람은 다 닮은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소리꾼'은 영조 10년, 사라진 아내 간난(이유리)을 찾아 나선 재주 많은 소리꾼 학규(이봉근)와 그의 유일한 조력자 장단잽이 대봉(박철민), 행색은 초라하나 속을 알 수 없는 몰락 양반(김동완)의 조선팔도 유랑을 담은 한국형 뮤지컬 영화다. 7월 1일 개봉.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파워FM '컬투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동완 | 이봉근 | 컬투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