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혜은이 "싱글라이프 2년차, 자유롭다"…박원숙 응원
2020. 06.30(화) 09:17
박원숙 혜은이 김영란, 아침마당
박원숙 혜은이 김영란, 아침마당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아침마당'에서 배우 박원숙이 최근 아픔을 겪은 가수 혜은이를 응원했다.

30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에는 박원숙, 혜은이, 김영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싱글 라이프 2년차에 접어든 혜은이는 "외로움은 없다"며 "공연을 하면서 늘 사람들에 둘러싸여 있다보니, 평소에는 혼자 있는 게 더 좋다"고 이야기했다.

"아직까지는 자유롭게 느껴진다"는 그는 "공연이 끝나고 허무하다는 마음을 느낄 수는 있지만, 어차피 인간은 모두 외로움이 있다. 그럴 때는 친구들도 생각나고, 보고 싶은 사람도 생각난다"고 말했다.

박원숙은 최근 이혼을 겪은 혜은이에 대해 "보면 말없이 꼭 안아주고 싶었다"며 "이제부터 잘 살면 된다"고 응원했다. 이어 "좋은 추억거리를 많이 나누면서 치유되길 바라고 있다"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1 '아침마당']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원숙 | 아침마당 | 혜은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