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 '엠카운트다운' 시작으로 음악방송 데뷔 본격 스타트
2020. 07.02(목) 13:01
위클리
위클리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신예 걸그룹 위클리(Weeekly, 이수진 먼데이 지한 신지윤 박소은 조아 이재희)가 첫 음악방송 활동에 돌입한다.

소속사 플레이엠 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30일 성공적인 데뷔 신고식을 치른 7인조 신예 걸그룹 위클리가 2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데뷔 첫 음악방송 활동에 나선다"고 밝혔다.

지난 6월 30일 첫 미니앨범 '위 아(We are)'를 발표하고 전격 데뷔한 신예 위클리는 데뷔 타이틀 곡 '태그 미(Tag Me(@Me))' 뮤직비디오가 공개 단 이틀 만에 유튜브 조회수 550만 뷰를 돌파, 압도적인 화제성과 함께 K팝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한 몸에 얻고 있다. 멜론 등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와 애플뮤직, 스포티파이, 왕이윈뮤직 등을 통해 전세계 동시 발매된 위클리의 데뷔 앨범 역시 리스너들의 뜨거운 입 소문에 힘입어 글로벌 팬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이 같은 호성적을 바탕으로 위클리는 2일부터 본격적인 방송활동에 돌입, 데뷔 곡 '태그 미' 퍼포먼스를 공개하고 기세를 이어간다.

무대에서는 차세대 신예 위클리 멤버 각자의 개성 면면과 말괄량이 매력을 유니크하게 살린 책걸상 퍼포먼스 등이 관전포인트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는 상황. 데뷔 동시 대형 신인으로 손 꼽히며 기분 좋은 상승세를 다지고 있는 위클리가 이어질 방송 활동을 통해 어떤 퍼포먼스와 매력들을 선보이게 될 지 기대를 모은다.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가 10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걸그룹 위클리는 '매일 새롭고 특별한 일주일을 선사한다'는 뜻을 지닌 7인조 걸그룹이다.

오랜 준비 끝 공개된 데뷔 타이틀 곡 '태그 미'는 위클리의 아이덴티티를 가장 절묘하게 그려낸 펑키한 팝 댄스 넘버로, 10대들만의 타임라인을 옮긴 솔직, 발랄한 가사와 멤버들의 청량 보이스가 상큼한 에너지를 선사하는 곡이다. 이 밖에도 위클리 첫 번째 미니앨범 '위 아'에는 평범하면서도 매일 특별한 10대 소녀들의 못 말리는 일상과 밝고 건강한 에너지를 '있는 그대로' 담은 총 5개 트랙이 수록돼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플레이엠 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위클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