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모, 아내 유인경도 포기한 백수 남편 "창피해"(동치미)
2020. 07.04(토) 23:58
정진모 유인경
정진모 유인경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동치미' 정진모가 아내 유인경의 분노를 자극했다.

4일 밤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이하 '동치미')에서는 유인경 정진모 부부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유인경은 백수인 정진모에 대한 불만을 드러냈다. 유인경은 침대 위에 누워서 게임 중인 남편 정진모의 모습을 영상으로 보고는 "창피하다"고 했다.

유인경은 백수인 남편 정진모의 별명으로 '마포불백'이라고 지었다고 했다. 유인경은 '마포불백'에 대해 "마누라도 포기한 불쌍한 백수가 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유인경은 게임 삼매경인 정진모에게 "나이가 몇살인데 게임을 하냐"고 화를 냈다.

이에 정진모는 "게임을 했으면 끝을 봐야하지 않나"라고 철없는 면모를 보였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N '동치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유인경 | 정진모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