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화사 '마리아', 초동만 5만 장 가까이 판매
2020. 07.06(월) 08:14
마마무 화사 마리아
마마무 화사 마리아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그룹 마마무 화사가 음반 시장에서도 솔로 아티스트로서 존재감을 드러냈다.

국내 최대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인 한터차트에 따르면 화사의 데뷔 첫 미니앨범 '마리아(Maria)'는 초동(발매 이후 일주일간 판매량) 4만8775장을 기록했다.

특히 화사는 발매 첫날에만 3만2000장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하며 막강한 화력을 자랑했다.

발매 이후에는 전 세계 22개 지역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를 석권한 것은 물론, 미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한 국내 최초의 여자 솔로 아티스트로 이름을 올렸다.

화사는 첫 미니앨범 '마리아'를 통해 자신만이 할 수 있는 독보적인 콘셉트와 과감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명실상부 최고의 솔로 아티스트로 우뚝 섰다.

더욱이 발매 직후 국내 주요 음원차트 1위를 기록, 지금까지도 최상위권에 머물고 있는 데 이어 음반 차트에서도 강세를 보이며 팬덤과 대중성을 겸비한 솔로 가수임을 입증했다.

앨범명과 동명의 타이틀곡 '마리아'는 화사의 자작곡이다. 녹록지 않은 삶이지만 애틋한 나 자신을 위해 다시 일어나 한 발 한 발 내딛자고, 너와 나를 다독여주는 곡이다. 화사만의 애정 어린 메시지가 리스너들로 하여금 공감과 위안을 건네며 감동을 주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RBW]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마리아 | 마마무 | 화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