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영기 "김호중·안성훈, 힘들 때 서로 의지하는 사이"
2020. 07.13(월) 13:49
최파타
최파타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최파타'에서 가수 영기가 김호중, 안성훈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13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의 '최파타 1열 라이브쇼' 코너에서는 김호중, 영기, 안성훈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현재 김호중, 안성훈, 영기는 함께 살고 있다. 이에 대해 안성훈은 "세 명이 원래 경연 때부터 친했다. 각자 원룸에 살다가 건의를 드렸다. 회사에서 흔쾌히 허락해주셨다"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영기는 "멘탈적으로 힘들 때 서로 의지하게 되더라. 친형제 같았으면 싸웠다. 근데 적당한 서로의 예의를 지켜주고 있다. 정말 재밌게 생활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영기는 지난 12일 KBS1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 OST 수록곡 '뷰티풀 데이(Beautiful day)' 음원을 발매했다. 이 곡은 도시적이고 세련된 분위기가 있는 시티팝 장르에 기반을 둔 노래로 기타리스트 유지은의 연주가 영기의 목소리를 받쳐주며 경쾌함을 자아낸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파워FM '최파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호중 | 안성훈 | 최파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