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같드' 서지혜 "평소 애교 없는 편, 술 먹으면 많아져" [인터뷰 맛보기]
2020. 07.20(월) 08:00
서지혜
서지혜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저같드' 배우 서지혜가 평소 애교가 없는 편이라고 밝혔다.

서지혜는 17일 서울 강남구 모처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MBC 월화드라마 '저녁 같이 드실래요'(극본 김주·연출 고재현, 이하 '저같드')를 비롯해 근황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는 이별의 상처와 홀로(Alone) 문화로 연애 세포가 퇴화된 두 남녀가 저녁 식사를 함께하며 썸 타듯 서로의 매력에 빠지게 되는 맛있는 한 끼 로맨스 드라마다.

극 중 서지혜는 상큼하고 발랄한 병맛 콘텐츠 기획자 우도희 역을 맡았다. 그는 우도희를 연기할 때 느꼈던 고충에 대해 "애교 부리는 게 어색했다. 평소 애교가 많은 편이 아니다. 옛날부터 그랬던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서지혜는 "친구들이 나보고 술을 먹으면 애교가 많아진다는 이야기를 했다. 여자친구들한테는 애교를 부리는 편인 것 같다. 근데 남자친구들한테는 애교 없다는 소리를 자주 듣는다"라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문화창고]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서지혜 | 저같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