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프릴 나은, 학창시절 왕따 가해자 지목 폭로글 등장
2020. 07.23(목) 14:24
에이프릴 나은
에이프릴 나은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그룹 에이프릴 나은에게 학창시절 괴롭힘을 당했다는 누리꾼의 주장이 나왔다.

지난 22일 한 누리꾼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나은 초등학교 동창이다"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작성자는 해당 글을 통해 나은의 초등학교 동창이자 같은 학원에 다녔던 사이라고 소개하며, 과거 나은에게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내가 이 일로 하도 울고불고 난리를 쳐서 엄마가 아직도 이나은 티비에 나오면 치를 떤다"고 밝혔다.

이어 A씨는 나은이 자주 놀던 무리에서 자신을 배척하는 등의 방법으로 자신을 따돌렸다고 폭로했다. 또한 A씨는 나은이 비하 발언도 서슴지 않았다면서 고통을 토로했다.

A씨는 글을 마무리 하며 "이 글을 읽으면 내가 누군지 알 것"이라면서 사과를 요구했다.

또한 A씨는 증거로 나은과 같은 1999년생이며, 나은이 초등학교를 졸업한 대전에 거주하고 있다는 신분증 사진을 제시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나은 | 에이프릴 나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