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항조 ”답답하고 지친 마음, 내 노래가 위로되길 바라“
2020. 07.27(월) 10:54
조항조
조항조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트롯계 음유 시인’ 가수 조항조가 짙은 감성을 녹인 신곡으로 돌아왔다.

조항조는 지난 16일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후’를 발매했다.

신곡 ‘후’는 가슴 시린 그리움을 의성어 ‘후’라는 한숨에 녹여 표현한 느린 템포의 트롯곡으로, 떠난 님을 잊지 못하고 다시 만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 이번 신곡은 깊은 울림을 지닌 조항조의 목소리와 절절한 감정선이 조화롭게 어우러지며 리스너들의 감성을 자극했다.

‘남자라는 이유로’ ‘사나이 눈물’ ‘사랑 찾아 인생 찾아’ ‘고맙소’ ‘만약에’ ‘걱정 마라 지나간다’ 등 다양한 히트곡으로 음악팬들의 오랜 사랑을 받고 있는 조항조가 신곡 ‘후’ 이야기와 앞으로의 바람을 전했다.

◆ 다음은 조항조의 신곡 ‘후’ 관련 일문일답

Q. 신곡 ‘후’ 소개

A. 한 여자를 떠나보낸 후 잊지 못하고 그리워하는 마음과 다시 만나길 바라는 간절한 마음을 담담하게 표현한 곡이다.

Q. ‘후’ 감상 포인트와 녹음할 때 어떤 부분을 가장 신경 썼나?

A. 아무래도 간절함을 담담하게 표현하는 부분에 집중했다. 내 목소리 하나로 모든 감정을 표현해야 하기에 신경이 많이 쓰였다. 이 부분은 ‘후’ 뿐만 아니라 모든 곡을 녹음할 때 마찬가지다.

Q. 트롯 열풍 속 후배들이 가장 좋아하는 히트곡 소유자 중 한 명이다. 인기 비결이 뭐라고 생각하나?

A. 많은 후배들이 경연 프로그램에서 내 노래를 많이 불러 주는 것이 너무나 행복하다. 나만의 색깔이 있는 음악을 하려고 노력한 것이 후배들에게 잘 비친 것 같아 기분이 좋다. 후배들도 나의 음악을 인정하고, 따라와 주는 것이 너무 고맙다. 앞으로도 계속 후배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Q. 음악 활동뿐만 아니라 방송 프로그램을 통해서도 활발하게 소통 중이다. 최근 TV조선 ‘사랑의 콜센타’에 출연했는데 소감은?

A. 선후배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대를 만들어주고, 세세하게 신경 써준 제작진들에게 고마웠다. 지금 이 시대를 대표하는 후배들과 함께 무대에 함께 서서 너무 재미있었고, 음악으로 소통할 수 있어 좋은 시간이었다.

Q. 오는 8월 22일 카카오TV ‘조항조 오디오 콘서트’ 프리뷰 공연과 9월 본 공연을 앞두고 있다. 소감은?

A.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 두기가 장기화되면서 가수와 팬들의 만남이 뜸해져 카톡으로 듣는 언택트 오디오 콘서트를 열고자 한다. 8월 22일 프리뷰 콘서트를 먼저 진행하는데 내 노래로 나와 동료 가수들이 번갈아 가며 부르고, 라이브 채팅을 통해 실시간으로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이날 9월에 열릴 본 콘서트 참여 방법도 안내하오니 많은 청취 부탁드린다.

Q. 동료 가수분들이 함께 출연한다고 하는데 살짝 스포 해달라

A. 본 콘서트의 이벤트 중 하나이기 때문에 직접 참여하셔서 확인하시길 바란다. (하하)

Q. 앞으로의 활동 계획과 팬들에게 한 마디

A. 다양성이 있는 음악들을 팬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비대면 콘서트로 팬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시간을 많이 만들고, 방송을 통해서도 자주 찾아뵙고 싶다. 코로나19로 인해 답답하고 지친 마음을 내 노래를 통해 위로받으셨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우리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조항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