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예’ 임수향·지수·하석진·황승언, 4色 포스터 공개
2020. 07.31(금) 15:23
MBC 내가 가장 예뻤을 때
MBC 내가 가장 예뻤을 때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내가 가장 예뻤을 때’ 임수향 지수 하석진 황승언의 포스터가 첫 공개됐다.

31일 MBC 새 수목드라마 ‘내가 가장 예뻤을 때’(극본 조현경·연출 오경훈, 이하 ‘내가예’) 측이 임수향, 지수, 하석진, 황승언이 올 가을 청량한 멜로의 세계로 초대할 4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십시일반’ 후속으로 8월 19일 첫 방송하는 ‘내가 가장 예뻤을 때’는 한 여자를 동시에 사랑하게 된 형제와 그 사이에서 알 수 없는 운명에 갇혀버린 한 여자의 가슴 아픈 사랑 이야기. 한 여자를 동시에 사랑한 형제의 아슬아슬한 삼각 멜로와 잔혹한 운명, 감정의 소용돌이를 그린다.

‘내가예’ 4인 포스터에는 임수향 지수 하석진 황승언 각각의 아우라가 어우러져 아련한 감성 가득한 멜로의 문을 활짝 열어줄 4인 캐릭터가 담겼다.

형제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오예지 역의 임수향, 형의 여자를 짝사랑하는 서환 역의 지수, 동생의 첫사랑을 사랑하게 된 서진 역의 하석진, 서진의 옛 연인이자 그에게서 마음을 거두지 못한 캐리 정 역의 황승언이 4인 4색의 멜로 변주곡을 예고한다. 특히 피톤치드 가득한 드넓은 초원을 배경으로 4명의 애틋하고 아련한 분위기가 더해져 서정적인 가을에 맞는 빛 바랜 빈티지한 감성을 자아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무엇보다 임수향을 에스코트하는 지수와 맞은편에서 임수향을 기다리는 하석진, 하석진의 어깨를 한 손으로 감싼 황승언의 모습은 네 남녀의 얽히고 설킨 인연의 실타래를 엿보게 해 흥미를 자극한다. 특히 임수향과 지수는 화이트 의상으로 순수하면서 찬란한 포스를, 하석진과 황승언은 블랙 의상으로 매혹적인 포스를 풍겨 기대지수를 끌어올리는 가운데 블랙&화이트의 의미심장한 대비가 묘한 긴장감까지 선사한다. 이에 네 사람이 만들어낼 시리고도 설레는 정통 멜로에 대한 궁금증을 더한다. 이날 밤 9시 30분 첫 방송.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내가 가장 예뻤을 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