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가 머니' 홍성흔 "아들 화철, 나보다 영리해" [T-데이]
2020. 08.04(화) 17:48
공부가 머니
공부가 머니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공부가 머니'에서 전 야구선수 홍성흔이 아들 화철이에 대해 이야기한다.

4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공부가 머니'에서는 홍성흔의 딸 화리와 아들 화철이의 일상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올해 초등학교 6학년 화철이는 능청스러운 언변과 재빠른 눈치로 위기 상황을 벗어나며 역대급 개구쟁이의 모습을 보였다. 홍성흔 아내는 "제 인생을 건 남편의 어릴 적 모습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홍성흔은 "저보다 더 영리하게 태어난 홍성흔이라고 보면 된다"라고 전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화철이는 아빠의 인기척이 느껴지자 재빨리 책상 앞에 앉으며 뛰어난 영리함을 보였다. 홍성흔은 "우리 머리 꼭대기에 있다"라며 놀라워했다. 특히 화철이는 온라인 수업 소리가 작다는 아빠의 잔소리에 "잇츠 마이 라이프. 언더스탠드"라고 이야기했다.

그런가 하면 화철이는 공부가 언제부터 싫었냐는 질문에 깜짝 놀랄만한 대답을 내놨다. 그러자 신동엽은 "웬만한 예능프로그램보다 훨씬 재밌는 거다"라고 설명했다. 청산유수 말솜씨로 모두의 혼을 쏙 빼놓은 화철이의 일상은 이날 밤 9시 30분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공부가 머니 | 신동엽 | 홍성흔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