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유민상·김민경, 특별 허니문 예행 연습 '폭소' [T-데이]
2020. 08.07(금) 19:09
맛있는 녀석들
맛있는 녀석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맛있는 녀석들'에서 코미디언 유민상과 김민경을 위해 특별한 허니문 예행 연습이 꾸며진다.

7일 저녁 8시 방송되는 코미디TV 예능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은 해외여행을 떠나지 못하는 아쉬움을 음식으로 달래는 '먹어서 세계 속으로' 특집으로 구성된다.

유민상, 김준현, 김민경, 문세윤은 현지의 맛을 그대로 재현한 서울의 인도네시아 음식점과 스위스 음식점을 찾아 본격 먹방에 나선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네 사람은 신혼여행지로 유명한 곳의 음식을 맛봤다. 이에 이번 특집은 신혼여행 무경험자 유민상과 김민경을 위해 예행 연습 상황극으로 진행됐다. 식당으로 출발하기에 앞서 멤버들은 현지인(?)의 환영 인사와 함께 꽃목걸이를 선물 받으며 여행 기분을 만끽했다.

또 김준현과 문세윤은 "신부 측 남자 사람 친구로 여행에 동행했다"며 신혼여행에 따라온 이유를 전하기도 했다. 이에 유민상은 "어느 신혼여행에 남자 사람 친구가 2명씩이나 따라 오냐"며 진심으로 화를 내 웃음을 안겼다.

인도네시아 식당에 도착한 문세윤도 "공교롭게도 같은 식당에 모였다"며 유민상, 김민경 두 사람만의 예비 신혼여행을 방해했고, 유민상은 김준현과 문세윤이 묵을 숙소까지 체크하는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코미디TV]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맛있는 녀석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