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신이 떴다' 김완선→김다비, 트롯신 절친 가수 총출동 [T-데이]
2020. 08.12(수) 11:06
트롯신이 떴다
트롯신이 떴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트롯신이 떴다'에서 가수 김완선, 둘째이모 김다비 등 트롯신들의 절친 가수들이 등장한다.

12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트롯신이 떴다'에서는 트롯신과 절친들의 다채로운 무대가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존경하는 선배의 곡'을 부르기로 한 트롯신들은 각자 만반의 준비를 해왔다. 여기에 트롯신들의 절친 김완선, 홍진영, 김다비, 양동근 등이 모여 무대를 꾸밀 것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였다.

먼저 장윤정은 조항조의 '남자라는 이유로'를 선곡해 이 시대의 가장들에게 큰 위로를 선사했다. 홍진영도 '산다는 것'을 불러 랜선 관객들의 마음을 울렸다. 양동근은 본인의 대표곡인 '골목길'을 불러 흥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그런가 하면 정용화는 무대 직전까지 어떤 선배의 곡을 부를지 밝히지 않아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그는 남진부터 장윤정의 곡까지 직접 하나의 곡으로 편곡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밤 10시 방송.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다비 | 트롯신이 떴다 | 홍진영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