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관객 300만 돌파, 황정민·이정재·박정민 파워
2020. 08.15(토) 15:03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황정민 이정재 박정민 개봉 평점 관람 후기 관객 수 300만 돌파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황정민 이정재 박정민 개봉 평점 관람 후기 관객 수 300만 돌파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감독 홍원찬 제작 ㈜하이브미디어코프)가 관객 수 300만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기준, 개봉 11일째인 15일 오전 8시 50분,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이다.

지난 5일 개봉 이후 10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개봉 4일째 100만, 개봉 5일째 200만에 이어 개봉 11일째 300만을 돌파한 상황이다. 이는 침체된 극장가에 활기를 더하는 호조 현상이다.

이 같은 상황은 범죄액션 장르의 대표 영화인 '범죄도시', '독전'이 개봉 12일째 300만을 돌파한 속도보다 빠른 흥행 추이를 보이는 것으로, 범죄액션 영화의 새로운 흥행 지평을 열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측은 300만 흥행을 기념하며 관객들에게 감사의 의미를 전하고자 스페셜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페셜 포스터에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포스터, 예고편, 스틸 그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인남의 조력자 ‘유이’ 박정민의 모습이 첫 등장해 눈길을 모은다. 또한 암살자 ‘인남’과 추격자 ‘레이’의 강렬한 모습이 담긴 포스터 속 ‘용서도 자비도 없는 사투의 끝에서’라는 카피도 강렬한 인상을 남긴다.

황정민, 이정재, 박정민 등이 열연을 펼친 하드보일드 추격 액션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지난 5일 개봉, 현재 극장가 절찬리 상영 중이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 이정재 | 황정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