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경표 측 "유흥주점 방문 NO, 사진 찍은 女와 친분 없다" [공식입장]
2020. 08.15(토) 17:20
고경표
고경표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배우 고경표 측이 유흥주점 방문 의혹을 부인했다.

14일 BJ쎄히는 SNS를 통해 고경표와 함께 촬영한 사진을 게재했다. BJ쎄히는 비슷한 시간에 한 유흥주점에 있는 사진 역시 함께 올렸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고경표가 유흥주점에 방문한 것이 아니냐고 의혹을 제기했다. 최근 코로나19 확산 사태로 인해 생활 속 거리두기가 강조되고 있는 상황에서 누리꾼들의 비판적 목소리가 높아졌다.

이에 고경표의 소속사 씨엘엔컴퍼니 관계자는 15일 티브이데일리에 "고경표는 드라마 촬영 후 소속사 사무실에 들렀다. 근처에 있는 일반 술집에서 간단한 술자리가 있었고, 그 곳에서 사진 요청을 받아서 사진을 찍어준 것뿐"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사진을 함께 찍은 여성분과는 친분이 전혀 없다"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고경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