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김종국 "가슴골 보이는 옷, 내 선택 아냐" 너스레
2020. 08.22(토) 18:51
불후의 명곡 김종국
불후의 명곡 김종국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불후의 명곡' 가수 김종국이 가슴골이 보이는 옷을 자주 입는 이유를 밝혔다.

22일 저녁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은 개편을 맞이해 '전설'이 아닌 '아티스트'로 명칭을 변경, 그 첫 회로 김종국X터보 편으로 꾸며졌다.

특히 이날 신동엽은 김종국에게 "개인적으로 여쭤보는 건데, 스타일리스트가 옷을 여러 벌 가져오지 않느냐. 그중에서 꼭 가슴골이 보이는 옷을 본인이 선택하는 거냐"라고 짓궂은 질문을 던졌다.

이에 대해 김종국은 "제 스타일리스트 분들께서 닫으면 너무 답답하다고 한다. 남들보다 덩치가 크니까 저는 닫으려고 노력을 하는데, 제 스타일리스트는 자꾸 연다"며 "단추 하나 때문에 싸우곤 한다"고 넉살을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종국 | 불후의 명곡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