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천명훈 "'미스터트롯' 이후 뉴트롯 가수로 거듭났다"
2020. 08.24(월) 11:20
라디오쇼
라디오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가수 천명훈이 '라디오쇼'에서 근황을 밝혔다.

24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이하 '라디오쇼')의 '직업의 섬세한 세계'에서는 최근 트로트곡을 발매한 가수 천명훈과 코미디언 박성호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천명훈은 "'TV조선 '미스터트롯' 이후 뉴트롯 가수로 거듭났다"는 근황을 전하며 "감히 그렇게 말씀드린다. 창시자까진 아니더라도 뉴트롯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천명훈은 "어머니가 펜션을 하시는데 함께 살다가 최근 나왔다. 근처에 살고 있다. 함께 살고 있으니 많이 싸우더라. 작은 걸로는 박스 옮기는 것부터 서로 의견이 갈렸다"고 전했다.

한편 천명훈은 지난 11일 트로트 싱글 '명훈이 간다'를 발매한 바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라디오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라디오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