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 W재단 이욱 이사장과 결혼 "소규모 결혼식 진행" [전문]
2020. 08.26(수) 20:01
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가수 벤이 W재단 이욱 이사장과 결혼한다.

벤은 26일 자신의 SNS에 직접 쓴 편지를 게재했다.

벤은 편지를 통해 "부족한 저에게 평생을 함께 하기로 약속한 사람이 생겼다"며 "둘 다 완벽하진 않지만 서로의 허물은 덮어주고 부족한 부분은 채워주며 예쁘고 행복하게 살아보려고 한다"고 결혼을 발표했다.

그는 "조심스러운 시기이기에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과 가까운 친지들만 모시고 소규모로 진행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이어 "한결같이 저를 믿고 응원해주시는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계속해서 좋은 음악으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벤은 지난해 9월 이욱 이사장과의 열애를 인정했다. 두 사람은 지인들과의 모임에서 만나 인연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벤의 예비신랑 이욱 이사장은 한양대학교 법학과 출신이며, 벤보다 3살 연상이다.

이하 벤 편지 전문

안녕하세요. 가수 벤입니다.
이 소식을 어떻게 전하면 좋을지 고민하고 또 고민했지만 그래도 저를 늘 아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팬분들께 이 소식만큼은 제 손으로 직접 전하고 싶어 부족한 글솜씨지만 이렇게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부족한 저에게 평생을 함께 하기로 약속한 사람이 생겼습니다.

저희 둘 다 완벽하진 않지만 서로의 허물은 덮어주고 부족한 부분은 채워주며 예쁘고 행복하게 살아보려고 합니다.

조심스러운 시기이기에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과 가까운 친지들만 모시고 소규모로 진행하려고 합니다. 한결같이 저를 믿고 응원해주시는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계속해서 좋은 음악으로 보답하겠습니다.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항상 건강 유의하시고 행복하시기를 바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