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채연 '둘이서' 출제→혜리 단번에 정답
2020. 08.29(토) 20:23
놀토
놀토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놀토'에서 가수 채연 '둘이서'가 문제로 출제됐다.

29일 저녁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이하 '놀토')에서는 가수 라비, 음악 PD 라이머가 출연해 노래 가사 맞추기에 도전했다.

이날 멤버들은 서울 남부골목시장 대표 디저트 호박식혜를 걸고 두 번째 문제 맞히기에 나섰다. 붐은 2라운드로 2000년대 가요 초성 퀴즈를 냈다. 그는 "노래 제목과 가수 이름 모두 말해야 된다"라고 설명했다.

첫 번째 제시어는 'ㄷㅇㅅ'였다. 이를 본 혜리는 "채연의 '둘이서'다"라고 외쳤다. 이를 들은 붐은 "클래스는 영원한 것 같다. 정답이다"라며 혜리의 순발력을 극찬했다.

이후 혜리는 '둘이서'의 시그니처 댄스를 선보이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는 맞힌 대가로 호박식혜를 얻었다. 혜리는 "아까 먹은 음식이 기억나지 않는다"라고 이야기해 주위의 부러움을 샀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N '놀토']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놀토 | 둘이서 | 채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