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지오, 장민호·금잔디 썸 응원 "날 잡으면 연락해"(사랑의 콜센타)
2020. 09.03(목) 23:09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 이찬원 영탁 장민호 김희재 정동원 서지오 임윤성 박기웅 금잔디 임도형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 이찬원 영탁 장민호 김희재 정동원 서지오 임윤성 박기웅 금잔디 임도형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사랑의 콜센타' 서지오가 장민호 금잔디의 썸 기류를 응원했다.

3일 밤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사랑의 콜센타'에서는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김희재 장민호 등 트롯맨들이 친구인 서지오 임윤성 박기웅 금잔디 임도형 정명규와 함께 무대를 꾸몄다.

이날 장민호는 '여사친' 금잔디와 함께 '나를 살게하는 사랑'으로 무대를 꾸몄다. 출연진은 장민호와 금잔디의 듀엣 무대를 보며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무대가 끝난 뒤 장민호는 금잔디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장미호는 "트로트에 대해 아무것도 몰랐을 때 열심히 하면 금잔디 같은 가수가 될 수 있겠다는 마음을 먹게 해줬다"면서 "이 자리에 함께 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되지 않았나 싶다"라고 금잔디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금잔디는 "이런 마음을 민호 오빠는 표현을 하는 사람이 아니다"라면서 "나를 걱정해 주는 사람이 유일하게 민호 오빠다"라고 장민호의 마음에 화답했다.

이를 보고 있던 서지오는 "그래 날 잡으면 연락해"라면서 장민호 금잔디를 응원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TV조선 '사랑의 콜센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기웅 | 사랑의 콜센타 | 서지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