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삼광빌라' 이장우, 홍석구 감독과 재회 소감 "기회 주어져 감사해"
2020. 09.08(화) 12:36
오! 삼광빌라
오! 삼광빌라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배우 이장우가 '오! 삼광빌라'를 통해 홍석구 감독과 재회한 소감을 밝혔다.

KBS2 새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극본 윤경아·연출 홍석구) 측은 8일 이장우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오! 삼광빌라'는 다양한 사연을 안고 삼광빌라에 모여들었으나, 이곳 터줏대감 순정의 집밥 냄새에 눌러앉게 된 사람들이 서로에게 정들어 가는 과정을 그린 왁자지껄 신개념 가족 드라마다.

이장우는 '하나뿐인 내편'에 이어 '오! 삼광빌라'로 홍석구 감독과 다시 한번 호흡을 맞추게 됐다. 그는 "좋은 기억이 많다. 다시 한번 함께 하고 싶은 생각이 많았다. 이 드라마는 정말 잘 되겠구나라는 생각을 했다"라고 설명했다.

극 중 이장우는 JH그룹 사장 아빠의 도움 없이 자신만의 힘으로 건축사무소를 차린 열혈청년 우재희 역을 맡았다. 이에 대해 이장우는 "우재희는 재력가의 집에서 태어났지만 아빠의 그늘에서 벗어나 오롯이 자신의 힘으로 성공하고 싶다는 열망을 가지고 있다"라고 전했다.

또한 이장우는 관전 포인트로 시트콤을 방불케 하는 재미를 꼽았다. 그는 "처음 대본을 받고 기존의 주말드라마보다는 시트콤에 가깝다는 생각을 했다. 이야기의 구조나 흘러가는 상황들이 무척이나 유쾌하다"라며 "주말 저녁 집에서 편안하게, 즐겁게 봐주시면 좋겠다"라고 이야기했다.

'오! 삼광빌라'는 '한 번 다녀왔습니다' 후속으로 오는 19일 저녁 7시 55분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프로덕션 H]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오 삼광빌라 | 이장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