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136대 신흥 가왕 '숨은그림찾기' 등극, '장미여사' 정체는 김연자 [종합]
2020. 09.13(일) 19:43
복면가왕
복면가왕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복면가왕'에서 숨은그림찾기가 가수 김연자를 꺾고 새로운 가왕으로 탄생했다.

13일 저녁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장미여사의 일곱 번째 왕좌 도전기가 그려진 가운데, 도전장을 내민 스타들의 무대가 펼쳐졌다. 판정단으로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일반인 판정단을 대신해 세븐, 이석훈, 현영 등 21명이 합류하며 추리에 힘을 더했다.

이날 2라운드 첫 번째 무대에 올라 도전한 스타는 청기였다. 먼저 청기는 양요섭의 '카페인'을 선곡해 감미로운 미성을 뽐냈다. 청기와 대결을 펼친 금지된 사랑은 노을의 '전부 너였다'를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소화했다. 승리는 18표를 얻은 금지된 사랑이 차지했다.

아쉽게 대결에서 패한 청기의 정체는 그룹 빅톤 한승우였다. 그는 이석훈에게 고마움을 드러냈다. 한승우는 "저한테 자신감을 많이 불어넣어 준 멘토다. 아직도 서로를 보면 뭉클하다. 힘든 시기에 곁은 지켜준 선배다. 정말 감사드린다"라고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두 번째 대결은 금수저와 숨은그림찾기였다. 먼저 무대에 오른 금수저는 이소라의 '제발'을 선곡해 애절한 감정을 판정단에게 전달했다. 이어 숨은그림찾기는 키스의 '여자이니까'를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소화했다.

이후 결과가 공개됐고 숨은그림찾기가 14표를 얻으며 3라운드에 진출했다. 아쉽게 3라운드에 진출하지 못한 금수저는 자신의 복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복면 뒤 주인공은 가수 박보람이었다.

그는 출연 이유로 다이어트 수식어를 꼽았다. 그는 "이름 앞에 다이어트가 먼저 붙다 보니까 속이 상했다. '노래 잘하고 있습니다'를 알려드리고 싶었다"라고 털어놨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이어 136대 가왕 자리를 차지하기 위한 마지막 라운드가 시작됐다. 먼저 가왕 후보 결정전 무대에 오른 금지된 사랑은 빅마마의 '연'을, 숨은그림찾기는 나미의 '빙글빙글'을 선곡해 매력적인 음색을 드러내며 판정단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두 사람의 무대를 본 유영석은 "문제를 받았는데 정답이 두 개일 경우가 있다. 그런 상황이다. 모든 노래에는 시대에 맞는 트렌드가 있다. '빙글빙글'은 시대의 트렌드와는 상관없는 올 타임 송이다. 박수를 보내고 싶다"라고 칭찬했다.

또한 그는 "금지된 사랑도 칭찬하고 싶다. 엄청난 고음 테크닉의 소유자지만 고음만큼 명품 중저음을 가졌다. 앞부분에서 사람을 끌어 와버린다. 뒷부분은 따라갈 수밖에 없다"라고 극찬했다.

가왕 후보는 치열한 접전 끝에 11표를 얻은 숨은그림찾기가 됐다. 3라운드에서 안타깝게 가면을 벗게 된 금지된 사랑의 정체는 트로트 가수 안성훈이었다. 그는 "발라드는 큰 무대에서 처음이다. 발라드 가수라고 해주셔서 준비한 보람이 있었다"라고 이야기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드디어 무대 위로 나선 가왕 장미여사은 케이윌 '니가 필요해'를 선곡했다. 장미여사는 지금까지 보지 못한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이며, 자신만의 스타일로 무대를 꾸몄다.

가왕의 무대를 본 유영석은 "사실 숨은그림찾기가 노래의 스케일이나 호흡으로는 쉽게 이길 수 없다. 근데 어떤 수치로 계산할 수 없는 게 있다. 잘 만든 독립 영화의 무서운 신예같다. 예측할 수 없는 박빙의 승부였다"라고 말했다.

김구라는 "더원이 아이유의 '좋은 날'을 선곡한 느낌이었다. 색다른 도전이라 더 뜻깊었다. 그래서 나는 장미여사를 응원한다"라고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후 결과가 공개됐고 숨은그림찾기가 12표를 얻으며 가왕 자리를 차지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7연승에 실패한 장미여사는 가면을 벗고 자신의 정체를 공개했다. 모두가 궁금했던 장미여사의 정체는 가수 김연자였다.

김연자는 "1승만 해도 행광이라 생각했는데 6연승을 했다. 새로운 무대에 대한 부담감에 연습만 했다"라며 "굉장히 많이 말랐다. 매번 울었다. 이 자리가 너무 감동이다. 후배들에게 빨리 물려주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복면가왕']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연자 | 복면가왕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