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L 출신 조엘, 이미지나인과 전속계약 "배우 전향"
2020. 09.17(목) 08:49
BTL 조엘
BTL 조엘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그룹 비티엘(BTL) 출신 조엘(본명 LANE Joel Jay)이 새 소속사를 찾고 배우 전향을 선언했다.

이미지나인컴즈는 17일 "조엘과 전속계약을 맺고 새로운 길을 함께 걷기로 했다"라며 "앞으로 연기자로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만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가수 데뷔 전부터 연기자의 꿈을 갖고 준비해왔던 만큼 내년 상반기 예정된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배우 조엘로 만나게 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조엘은 한국인 어머니와 미국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나 고등학교 2학년까지 미국에서 생활했다. 아버지의 주한미군 복무를 계기로 한국에 정착, 지난 2014년 그룹 BTL로 데뷔했다.

팀 활동이 종료된 뒤 배우로 변신을 준비하며 국제행사 MC, 성우, 광고모델 라디오 DJ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을 시작했다. 최근 E채널 '탑골 랩소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등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자연스러운 발음과 능숙한 한국어 표현력으로 주목을 받기도 했다.

한편 이미지나인은 개그맨 지상렬, 방송인 조은나래 등이 소속 됐으며 매니지먼트뿐 아니라 다양한 방송 프로그램을 기획, 제작하고 있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이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이미지나인컴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BTL | 대한외국인 | 조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