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서 '더 블랭크 숍', 오늘(17일) 첫 정규 '테일러' 발매
2020. 09.17(목) 09:46
더 블랭크 숍
더 블랭크 숍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프로듀서 더 블랭크 숍(The BLANK Shop)이 첫 정규앨범 '테일러(Tailor)'를 발표한다.

더 블랭크 숍은 17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정규앨범 '테일러'를 발매하고, 프로듀서로서의 시작을 알린다.

더블 타이틀곡 '사랑노래'는 짝사랑을 하고 있는 사람의 마음을 담담하게 그린 곡으로, 유니크한 음색의 데이식스(DAY6) 원필이 가창자로 참여해 특별함을 더한 로맨틱한 트랙이다.

또 다른 타이틀곡 '위 아 올 뮤즈'(We are all Muse)는 서로서로가 거울처럼 연결되어 있는 이 사회에서 어떤 마음 가짐으로 사람들을 대해야 할까라는 고민을 노랫말에 담았으며, 독보적인 감성을 지닌 백예린이 힘을 보탰다.

음원과 함께 공개되는 뮤직비디오는 LP 음반이 플레이되는 모습과 함께 원필과 백예린의 풍부한 감성과 목소리를 오롯이 느낄 수 있도록 제작됐다.

이외에도 이번 앨범에는 피하고 싶은 상황에서 속으로 주문을 외는 '아모네대츠카포네 (Feat. 선우정아)', 보이지 않는 곳에서 물러서지 않는 사람을 응원하는 '물러설 곳 없는 사람 (Feat. 10CM)', 세계에는 진실한 사랑이 필요하다고 말하는 '사랑 없이 어떻게 살아 (Feat. 하헌진)', 이 세상의 모든 늦잠꾸러기들을 위한 모닝콜 '게으른 아침들', 윤석철이 작·편곡과 함께 직접 피아노 등을 연주한 '스테이 앳 홈'(Stay at home) '킥 더 라디오'(Feat. 까데호) '합주 중'이 순차적으로 수록됐다.

이어 랜선 속에서 재즈 트리오의 연주를 듣고 감동받은 데이터의 마음을 표현한 '랜선탈출 (Feat. 이진아)', 유쾌하고 개성 넘치는 '옷장에 곰팡', 나른한 분위기의 '하품하게 되는 노래', 숫자에 대한 의미를 고민하게 하는 '500,000', 감성적인 분위기가 돋보이는 '내가 할 수 없는 일 (Feat. 안녕하신가영)'까지 윤석철의 음악적 역량과 폭넓은 스펙트럼을 느낄 수 있는 총 14곡을 다채롭게 구성했다.

이처럼 재즈 피아니스트 윤석철은 '더 블랭크 숍'이라는 이름으로 본격 프로듀서로 변신한다. 재단사를 뜻하는 앨범명 '테일러'처럼 장르를 자유자재로 넘나들며 아티스트 맞춤형 음악과 프로듀싱을 선보이겠다는 포부를 담고 있다.

이를 위해 윤석철은 전곡 프로듀싱은 물론 악기 연주와 가창까지 전체적인 앨범 작업을 진두지휘하며 웰메이드 앨범을 탄생시키는 데 오랜 시간 심혈을 기울였다.

여기에 원필과 백예린을 필두로 선우정아, 10CM, 하헌진, 까데호, 이진아, 안녕하신가영 등 각기 다른 매력의 뮤지션들이 지원사격에 나서며 앨범의 완성도를 높였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안테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더 브랭크 숍 | 안테나 | 윤석철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