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미도→이상이, 뮤지컬 ★들의 안방 러쉬 [스타공감]
2020. 09.18(금) 13:00
전미도, 이상이
전미도, 이상이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최근 안방극장에서 뮤지컬 스타들의 활약이 심상치 않다. 이들은 그간 다수의 뮤지컬을 통해 다진 탄탄한 연기 내공을 뽐내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먼저 14년 차 베테랑 뮤지컬 배우 전미도가 지난 5월 종영된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극본 이우정·연출 신원호)에서 첫 드라마 주연을 맡아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여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지난 2007년 뮤지컬 '미스터 마우스'로 데뷔한 전미도는 첫 작품부터 대선배들에게 밀리지 않는 자연스러운 연기력으로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후 그는 다양한 뮤지컬, 연극에 출연하며 차근차근 자신의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특히 전미도는 2008년 '대한민국 연극대상' 여자 신인 연기상을 시작으로 '제9회 더 뮤지컬 어워즈' 여우주연상, '제1회 한국뮤지컬어워즈' 여우주연상, '예그린 뮤지컬 어워즈' 여자 인기상, '제2회 한국뮤지컬어워즈' 여우주연상 등 화려한 수상 기록을 달성, 명실상부 최고의 뮤지컬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그런 그가 스타 메이커 신원호 PD와 손 잡고 브라운관에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매 작품마다 새로운 원석을 발굴해온 신원호 PD와 이우정 작가가 선택한 배우라는 사실만으로 주목을 받았던 전미도는 높은 기대에 부응하듯 회를 거듭할수록 채송화의 매력을 배가 시키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을 통해 첫 드라마 주연이라는 말이 무색할 정도로 완벽하게 극을 이끌어가며 연기 저력을 입증한 전미도는 '제56회 백상예술대상' 신인상 후보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이상이 역시 지난 13일 종영한 KBS2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연출 이재상, 이하 '한다다')에서 개성 있는 연기로 남다른 매력을 발산, 시청자들에게 자신의 이름을 각인시켰다.

지난 2014년 뮤지컬 '그리스'로 데뷔한 이상이는 '런웨이 비트', '베어 더 뮤지컬', '무한동력', '탄산소년단', '쓰릴 미', '인 더 하이츠', '타지마할의 근위병' 등 뮤지컬과 연극 무대로 입지를 다졌다.

이상이는 2017년부터 본격적으로 브라운관에 모습을 드러냈다. '슬기로운 감빵생활', '동백꽃 필 무렵' 등에 출연, 매 작품마다 180도 다른 연기로 변화무쌍한 행보를 보여준 그는 '한다다'를 통해 차세대 대표 신스틸러로 자리매김했다. 극 중 낯가림 따위 모르는 자유로운 영혼의 소유자인 치과의사 윤재석 역을 맡은 이상이는 이초희와 남다른 '케미'와 완벽한 호흡을 자랑, 사돈 커플이라는 애칭을 얻으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서현우, 안시하

서현우와 안시하의 활약 또한 주목할 만 하다. 지난 2010년 뮤지컬 '내 마음의 풍금'으로 데뷔한 서현우는 올해 영화 '남산의 부장'과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을 통해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며 대중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뮤지컬 '아이다', '삼총사', '프랑케슈타인' 등 굵직굵직한 작품에 출연, '제8회 뮤지컬 어워즈' 여우신인상을 수상하는 등 뮤지컬계에서 실력을 입증받은 안시하는 2020년 '더 킹 - 영원의 군주', '모범형사'로 자신의 맡은 캐릭터를 설득력 있게 그려내 극의 몰입감을 더했다.

이처럼 뮤지컬계 스타들은 안정적인 발성, 정확한 딕션, 극의 텐션을 조절하는 디테일한 제스처 등으로 브라운관에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이들은 또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웃고 울릴지 기대가 모아진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tvN, KBS2]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이상이 | 전미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