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곽시양 "김희선 누나, 차가울 줄 알았는데 잘 챙겨줘"
2020. 09.20(일) 21:16
미우새
미우새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미우새'에서 배우 곽시양이 김희선에 대해 아낌없는 칭찬을 남겼다.

20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곽시양이 스페셜 MC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모벤져스는 곽시양을 보고 "'앨리스' 잘 보고 있다"라고 응원의 메시지를 건넸다. 이에 곽시양은 "주변에서 문자를 많이 보내주신다. 이 드라마 요번에 잘 될 것 같다는 이야기를 해주시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김희선 누나도 전화통화를 했는데, 나 밖에 안 보인다고 하더라. 느낌이 정말 좋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모벤져스는 "잘생겼다" "목소리가 정말 멋있다"라고 칭찬했다.

또한 곽시양은 김희선 선배에 대해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차가우실 줄 알았다. 정말 착하시고, 후배들을 잘 챙겨주신다. 생일도 말하지 않았는데, 직접 선물을 주셨다"라고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미우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곽시양 | 미우새
싸이월드공감